아이를 16년동안 시골에 맡긴 부모 논란


한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해당 글의 글쓴이는 두 아이를 둔 엄마로 그중 둘째 아이를 태어난지 100일때부터 무려 16년이 지난 지금까지 시골에 맡겼다고 했다.

두 아이의 양육은 어렵다고 생각한 결정이라고 했지만, 많은 네티즌들은 글쓴이를 이해하지 못하는 반응이 많았다.

이후 아이 엄마의 글이 추가로 올라왔지만 이같은 행동은 아이를 위한 것이 아니라는 의견이 다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