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책 후 자신의 운명을 아는 댕댕이 (심쿵주의)

강아지를 산책 한 후에는 더러워진 발과 몸을 씻기 위해 목욕을 시키고는 한다.

산책을 하고 돌아와 자신이 목욕을 하게 될 것을 알고 있는 강아지의 심쿵 반응이 화제다.


강아지는 산책 후 시무룩한 얼굴로 목욜을 하기위해 화장실도 들어가 앉아 기다리기 시작했다.

목욕을 하기 싫지만 산책을 다녀와서 어쩔 수 없이 해야한 다는 것을 아는 표정이다.

네티즌들은 귀여운 강아지의 행동에 엄마 미소를 보냈다.








출처: 인터넷 커뮤니티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