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장훈 "이혼하게 된 진짜 이유는…"

출처: KBS '대화의희열'



[서울=막이슈] KBS2 '대화의 희열2'에서 서장훈이 자신의 농구 인생과 예능인 변신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서장훈은 39세에 은퇴하려고 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한 시즌 더 농구선수로 활약했는데, 그 이유에 대해 "당시에 이혼을 하게 됐다"며 "그 일이 없었으면 농구를 관두려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때 은퇴보다 이혼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컸다"며 "헤어진 일에 가려서 은퇴하는 게 스스로 받아들이기 어려었다"고 밝혔다.

서장훈은 "1년 정도 시간을 갖고 선수 생활을 마무리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가까웠던 감독님께 부탁을 드려서 1년 더 하고 싶으니 저를써달라고 했고 연봉을 전부 기부하겠다고 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서장훈은 이혼 이유에 대해 "우리는 톱스타 커플이 아니라고 생각했기에 이혼 이유를 굳이 대중들에게 말하지 않았다"며 "남들과 비슷한 성격과 가치관의 차이 때문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