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49년도 인간과 곰의 복싱 대결


1949년에 인간과 곰의  복싱대결이 열렸다.


당시 프로복싱선수인 거스 왈도르프 와 불곰의 복싱 매치가 열렸는데 불곰의 힘을 고려하여 16온스짜리 특수 글러브가 주어졌다고 한다.


경기 시작 이후 30초 동안 왈드로프는 주먹을 휘둘렀지만 불곰은 꿈쩍도 하지 않았다.

이후 불곰의 앞발이 왈드로프의 안면 가드를 적중하였고 가드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인간이 실신하고 만다.

인간 복서는 일어나지 못하고 경기가 1분여만에 종료된다.